경기권뉴스정치·행정
문화재 돌봄사업 대상 600개소→618개소 확대
임봄 기자  |  foxant@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3.16  
카카오스토리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구글

경기도는 올해 18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지난해 600개소보다 18개소 늘어난 618개소의 문화재를 대상으로 ‘문화재 돌봄사업’을 확대 실시한다.

618개소는 문화재 국가지정문화재 90개소, 등록문화재 16개소, 도지정문화재 388개소, 비지정문화재 124개소 등이다.

경기도 문화재 돌봄사업은 시·군 관리인력 부족으로 방치되기 쉬운 문화재를 상시 관리하기 위한 사업으로 지난 2013년 처음 도입됐다.

경기문화재단 문화재돌봄사업단이 위탁받아 사업을 운영하며 현장 요원이 문화재를 상시 모니터링하고, 경미한 하자가 발생했을 경우 수리도 실시한다. 특히 취약계층 인력을 현장 요원으로 채용해 일자리 창출 효과도 갖고 있다.

도는 올해 문화재 관리 대상이 확대됨에 따라 기존 45명이었던 문화재 돌봄사업 인력을 60명으로 증원하고 ‘문화재 방재시설 상시 유지관리 체계 구축’, ‘문화재 합동 안전점검’, ‘도 지정 문화재 긴급보수(3억 원)’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문화재 돌봄사업의 일환으로 도는 이달 14일부터 다음달 14일까지 한달 간 광주시 ‘허난설헌묘’ 등 도내 건조물 문화재 48개소를 대상으로 문화재 안전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점검은 경기도문화재돌봄사업단과 합동으로 진행하게 되며, 목조건물의 변형·훼손이 우려되는 해빙기를 대비해 건조물 문화재의 구조안전상태, 방재설비 가동여부, 자체 안전관리실태 등을 점검하게 된다.

도는 결과에 따라 긴급보수 등의 조치를 취하고, 추가적인 보수 및 정비가 필요한 문화재는 올해 추경 또는 내년도 예산편성에 우선 반영할 방침이다.

이 밖에도 도는 ‘한 가족 한 문화재 인연 맺기 자원봉사단’ 등 일반인을 대상으로 한 문화재 관리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문화재 인연 맺기 자원봉사단은 도내 거주 청소년과 학부모 가족이 문화재에 자율적으로 방문해 주변 환경 정리, 문화재 모니터링 등의 활동을 하는 자원봉사 프로그램이다.

한편, 도는 지난해 문화재 돌봄사업을 통해 기와, 안내판 정비 등 경미보수 1,627건, 안내판 청소, 소화기점검 등 일상관리 1만 8,210건, 모니터링 1,895건 등의 실적을 거뒀다.

 

< 저작권자 © 평택시사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임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카카오스토리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윤리강령윤리실천요강편집규약
(주)평택시사신문 17902) 경기도 평택시 중앙로 280(합정동 966-4) 문예빌딩 5층 평택시사신문
대표전화 : 031)657-9657  |  팩스 : 031)657-2216  |  대표메일 : ptsisa@hanmail.net  |  제호 : 평택시사신문
사업자등록번호 : 125-81-99266  |  법인등록번호 : 131311-01-0111040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경기 다 5024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경기 아50460  |  인터넷신문 등록년월일 : 2012년 7월 23일
구독료 입금 계좌(월 4회 발행 / 월 7,000원 / 연간 84,000원 / 1부 1,750원):중소기업은행 587-018340-01-032  |  예금주:(주)평택시사신문
광고비 입금 계좌:중소기업은행 587-018340-01-040  |  예금주:(주)평택시사신문
대표이사 · 발행인 : 이영태  |  사장·편집인·편집국장 : 박성복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성복
Copyright © 2011 평택시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ptsis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