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경제·평택항
2030 혼족들 ‘홀릭’, 쌍용자동차 소형 SUV ‘베리 뉴 티볼리’
임봄 기자  |  foxant@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7.17  
카카오스토리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구글

컬러도 취향에 맞게, 혼족 마음 빼앗은 뉴에이지 디자인
동급 최고 드라이빙 퍼포먼스, 소형 SUV 절대강자 등극


 

   
 

 

1인 가구가 증가하고 있다. 통계청에 따르면 2017년 10월 기준 1인 가구는 약 561만 3000가구로 집계됐지만 2018년 조사에 따르면 578만 8000가구로 증가했다. 1년 사이에 17만 4000가구가 증가한 수치다.

전체 가구에서 1인 가구가 차지하는 비중은 작년 기준 29.2%로, 30%에 육박하는 수치를 기록했다. 연령대로 살펴보면 1인 가구 대다수는 2030세대로 약 200만 가구다. 이는 전체 2000만 가구 중 10%에 해당하는 비율이다.

1인 가구의 소비도 증가하고 있다. 산업연구원이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1인 가구의 소비지출 비용은 2010년 36조원에서 2020년 120조원으로 증가할 것이라 전망했다. 이들의 소비 패턴 역시 변화하고 있는데, 젊은 2030세대 1인 가구들은 ‘여행’에 비용을 투자하고 싶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나의 행복과 나의 여가생활을 위한 소비’를 최우선으로 두기 때문이다. 이러한 가치 지향적 소비로 인해 자동차 시장도 변화하고 있다. 자동차가 곧 나의 가치를 대변하는 제품으로 떠오른 것이다.

 

■ ‘1코노미’ 사로잡은 디자인

소형 SUV가 ‘혼족’으로 일컬어지는 1코노미의 마음을 빼앗은 건 남녀노소 모두 좋아할만한 ‘디자인’의 영향이 크다. 게다가 뛰어난 가성비까지 동시에 만족시키며 혼족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특히 지난 6월 출시된 ‘베리 뉴 티볼리’는 2030 혼족들의 가성비와 가심비를 동시에 만족시키며 SUV의 절대강자로 떠오르고 있다.

‘베리 뉴 티볼리’는 다른 차종과 달리 ‘투톤 컬러’를 선택할 수 있어 엣지 있는 바디컬러와 루프 컬러를 2030의 취향에 맞게 선택해 ‘나만의 티볼리’를 만들 수 있다. 선택할 수 있는 색상은 모두 7가지로 그랜드 화이트, 사일런트 실버, 플래티넘 그레이, 오렌지 팝, 체리 레드, 댄디 블루, 스페이스 블랙 중 원하는 색 2가지를 조합할 수 있다.

내장디자인 역시 시대의 흐름에 맞춰 첨단 사양을 갖췄다. 동급 최초로 10.25인치 풀 디지털 클러스터가 장착되었고 동급 최대 9인치 HD스마트 미러링 내비게이션시스템을 지원해 업무와 주행을 동시에 할 수 있는 시스템을 겸비했다. 여름철 더위로 고생하는 탑승자를 배려한 듀얼존 풀오토 에어컨 시스템도 탑재됐으며 신형 티볼리에는 장시간 운전자를 위한 배려로 피로를 줄여 주는 4Way 요추지지대가 적용된 것도 특징이다.

넉넉한 공간은 티볼리의 장점이다. 동급 최대 1,810㎜ 전폭을 자랑하는 신형티볼리는 넉넉한 2열 공간을 확보해 탑승자의 안락함을 극대화했다. 2열 시트의 안락함과 공간감도 많은 혼족들의 선택을 받은 요인 중 하나다. 동급 최대 427ℓ의 적재공간은 골프백 수납은 물론 다양한 물건을 적재할 수 있어 도심 외곽으로 여행도 무리없이 떠날 수 있다.

 

■ 동급 최고의 드라이빙 퍼포먼스

소형 SUV는 ‘작은 차는 안전하지 않다’ ‘작은 차는 성능이 좋지 않다’ 등의 편견들을 깨면서 급성장했다. 2018년 기준 전체 SUV 판매 가운데 소형 SUV 비중은 26%에 달했다. SUV의 주행성능이 발달하면서 오히려 SUV가 가진 공간감과 4륜 구동이 온·오프로드를 아우를 수 있는 SUV만의 강점이 되었다.

신규 개발한 1.5ℓ 터보 가솔린엔진이 쌍용차 최초로 ‘베리 뉴 티볼리’에 적용돼 최고출력 163ps/5,500rpm, 최대토크 26.5kg·m/1,500~4,000rpm의 강력한 성능을 발휘하고, 신뢰성 향상을 위해 이중 카본축적방지 밸브시스템이 적용됐다. 또한 통합형 배기 매니폴드 타입 엔진헤드와 고압연료분사 시스템으로 경량화와 매연 저감효과를, 전자유닛을 통한 EWGA(Electronic Waste-Gate Actuator) 터보차저의 완벽한 타이밍 제어를 통해 응답성과 NVH 성능을 향상시켰다.

1.6ℓ 디젤엔진 성능도 최고출력 136ps/4,000rpm, 최대토크33.0kg·m/1,500~2,500rpm를 발휘하는 등 큰 폭으로 향상됐다. 실제 주행환경에서 가장 빈번하게 활용되는 1,500~2,500rpm 구간에서 최대토크를 낼 수 있어 운전자에게 드라이빙의 쾌감을 전달한다.

두 엔진 모두 온·오프로드 주행능력을 크게 향상시킨 스마트 4WD 시스템을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다. 도로 상태나 운전 조건에 따라 최적의 구동력을 배분하는 스마트 4WD 시스템 선택 시 멀티링크 서스펜션이 조합되며, 우수한 승차감과 더불어 주행안정성을 비롯한 주행품질이 향상된다.

쌍용자동차 고유의 4륜 구동 기술이 녹아 있는 스마트 4WD시스템은 전자제어식 On-demand type Coupling을 적용해 도로상태와 운전조건에 따라 최적의 구동력을 배분해 전·후륜 구동축에 자동으로 전달함으로써 최적의 차량 주행성능을 유지한다. 더불어 차체에 최적화된 전륜 맥퍼슨 스트럿, 후륜 토션빔 서스펜션을 적용해 부드럽고 안정적인 주행성능을 제공하는 것은 물론 차체 또한 79%에 고장력 강판을 적용했고, 이중 초고장력 강판 비율은 40%에 이른다. 이렇듯 티볼리는 안전성과 편의사항이 대거 적용돼 뛰어난 가성비로 온·오프로드 드라이빙을 모두 즐기고자 하는 1인 가구에 제격이다.

 

■ 밀레니얼 세대를 겨냥한 다양한 마케팅

밀레니얼 세대인 1코노미들을 겨냥한 티볼리의 마케팅 활동도 다양하다. 밀레니얼 세대가 관심을 갖는 브랜드와의 협업이나 여가활동을 함께하는 체험형 마케팅들이 대표적이다. 쌍용자동차는 소형 SUV ‘베리 뉴 티볼리’를 출시하면서 대한민국 넘버원 스트릿 패션브랜드 커버낫(COVERNAT)과 함께하는 공동 이벤트를 진행해 당첨자들에게는 티볼리X커버낫 티셔츠 등 다양한 경품을 제공했다. 이외에도 티볼리 고객을 대상으로 하는 ‘롱보드 인 더 시티(Longboard in the City)’, ‘여성 고객들을 위한 뷰티스타일 클래스’ 등 1인 가구들이 좋아할 만한 행사를 진행하기도 했다. 7월 말에는 실내서핑과 패들보드 체험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도 준비되어 있다.

예병태 쌍용자동차 대표이사는 “이번에 출시한 신형 티볼리는 많은 사랑을 받은 국민 SUV 티볼리가 출시 4년 만에 내놓은 페이스리프트 모델”이라며 “변화하는 자동차 트랜드에 따라 SUV 명가로 거듭나기 위해 꾸준한 노력을 계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평택시사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임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카카오스토리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윤리강령윤리실천요강편집규약
(주)평택시사신문 17902) 경기도 평택시 중앙로 280(합정동 966-4) 문예빌딩 5층 평택시사신문
대표전화 : 031)657-9657  |  팩스 : 031)657-2216  |  대표메일 : ptsisa@hanmail.net  |  제호 : 평택시사신문
사업자등록번호 : 125-81-99266  |  법인등록번호 : 131311-01-0111040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경기 다 5024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경기 아50460  |  인터넷신문 등록년월일 : 2012년 7월 23일
구독료 입금 계좌(1부 월 5,000원, 연간 60,000원):중소기업은행 587-018340-01-032  |  예금주:(주)평택시사신문
광고비 입금 계좌:중소기업은행 587-018340-01-040  |  예금주:(주)평택시사신문
대표이사 · 발행인 : 이영태  |  사장·편집인·편집국장 : 박성복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성복
Copyright © 2011 평택시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ptsisa.com